본문 바로가기

충렬사제향

충렬사의 제향 이미지
소재지 부산광역시 동래구 충렬대로 345
문화재정보 부산광역시 지정 무형문화재 제5호
지정일 1979년 2월 2일

태그 이미지충렬사, 동래부사 송상현, 제향, 초헌관, 부산진첨사

기본정보

충렬사의 제향은 조선왕조의 유교적 정치이념에 따른 생활철학이 구체화된 의식으로서, 임진왜란 때 왜적과 싸우다가 장렬히 최후를 마친 동래부사 송상현 공과 동래성 백성들의 영령을 이 고장의 선비들이 자발적으로 송공사에 봉안하고서 제향을 모신 데서 비롯된 것이다.
해마다 치르는 충렬사의 봄·가을 제향은 음력 2월과 8월의 중정일(中丁日)에 봉행하는데, 제향 당시의 안락서원장이 초헌관(初獻官)이 되고 홀기(笏記: 의식의 순서 등을 기록한 것)에 따라 진행된다.
충렬사에는 수위(首位)의 동래부사 송상현 공, 부산진첨사 정발 장군, 다대진첨사 윤홍신 장군을 비롯하여 모두 93위의 신위가 모셔져 있는데, 충렬사를 현 위치로 옮긴 1652년(효종 3)부터 동래의 유림에 의해 끊이지 않고 계속된 의식으로서, 변함없이 옛 법식대로 모셔지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공공누리 제4유형 :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 및 변경 금지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담당부서 정보

  • 담당부서 문화관광과
  • 담당자 이정형
  • 문의전화 051-550-4081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 조사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