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등사 목조아미타여래좌상

전등사 목조아미타여래좌상 이미지
소재지 부산광역시 동래구 동래로215번가길 22-13(전등사)
문화재정보 부산광역시 지정 유형문화재 제193호
지정일 2018.12.5.(2020.8.31. 장소 변경 후 2021.3.24. 명칭 변경)

태그 이미지전등사, 목조아미타여래좌상

기본정보

전등사 목조아미타여래좌상은 좁은 어깨에 넓은 다리 폭, 온화하고 부드러운 인상, 두툼하고 긴 귓불, 다리 앞으로 흘러내리는 S자형 끝단 등이 특징이다. 이러한 특징은 18세기 초에 활동한 진열과 그 계보의 조각승에서 보이는 불상의 조형적인 특징이다. 특히 길고 두툼한 귓불, 다리 앞의 S자형 옷주름 끝단 등은 진열의 제자인 상정의 불상에서 볼 수 있는 특징이다. 진열을 계승한 상정은 양주 회암사와 부천 석왕사의 목조여래좌상과 보살상(1755), 합천 해인사 목조여래좌상(1761), 포항 오어사 대웅전 목조삼세불좌상(1765) 등 불상조성과 장흥 보림사불상(1748), 영광 불갑사 불상(1748), 영주 부석사 무량수전 불상(1767), 경주 불국사 대웅전 불상(1769) 등을 개금한 기록들이 확인되는 18세기 후반을 대표하는 조각승이다. 이 목조여래좌상은 규모는 작지만 상정의 조형성이 잘 드러나며, 다른 상정의 작품과 비교해서 환미감이 돋보이는 작품으로, 조선후기 불교조각의 조각승 계보와 양식 흐름을 파악하는데 중요한 자료이다.

본 콘텐츠는 저작권 또는 초상권 위배 소지가 있어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없습니다.
자세한 사항은 화면 하단의 개별 담당자에게 문의 바랍니다.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 조사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