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동래영 갑주

동래영 갑주 이미지
소재지 부산광역시 동래구 충렬대로 345(충렬사)
문화재정보 민속문화재 제3호
지정일 2004. 5. 8

태그 이미지민속문화재 제2호, 다대첨사영갑주

기본정보

동래영 갑주(東萊營 甲冑)는 2종류로서 임진왜란 때 동래읍성 전투에서 순절한 분들에 대한 송공단 제향 때 제복으로 사용했던 것으로 전해진다. 이 갑주는 동래기영회에서 보관해온 것을 부산대학교박물관에서 보관해 오다가 1978년 충렬사기념관으로 옮겨 보존 중이다.
청색 갑옷은 앞뒤 몸판과 소매에 놋쇠로 만든 두정을 겉에서 촘촘히 박고 안에는 장방형 철판을 나란히 붙였으며, 가장자리에는 모피를 둘러 장식과 보완의 역할을 높였고, 왼쪽 어깨에는 용무늬의 놋쇠 견철이 부착되어 있는데, 어깨선의 유연함을 위해 3등분하여 연결하였다. 투구는 전후좌우에 폭 1㎝ 정도의 놋쇠 띠를 4가닥 세웠고, 정수리에서 합쳐서 용봉문을 새긴 반구형 놋쇠 장식으로 마무리하고, 전면 좌우에는 용문을, 후면 좌우에는 봉황문을 붙이고, 사이사이에 구름문양을 장식하였다.
붉은색 갑옷은 모두 6점으로 가장자리에 모피를 둘러 장식과 보온 역할을 높였고, 앞 뒤판에 두정을 부착했으며, 용무늬의 놋쇠 견철이 부착되어 있는데, 어깨선의 유연함을 위해 3등분하여 연결하였다. 투구는 놋쇠의 장식문양 띠를 둘러 테두리를 보강하였고, 원통면은 4등분하여 폭 1㎝의 놋쇠 띠 4개를 세워 정수리에서 합치고, 용봉문을 새긴 반구형의 놋쇠 장식을 한 후 그 끝에 삼지창을 꽂고 보주상모주락 등으로 장식하였으며, 전면 좌우에는 용문을, 후면 좌우에 봉황문으로 꾸몄다.
이 갑주는 육군박물관에 소장되어 있는 연대가 정확한 갑주와 비교해 본다면, 전문 장인에 의하여 조선후기 갑옷의 형식을 충실히 지키면서 제작된 것으로 추정된다.

공공누리 제4유형 :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 및 변경 금지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담당부서 정보

  • 담당부서 문화관광과
  • 담당자 이정형
  • 문의전화 051-550-4081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 조사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