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토론마당 게시판 리스트
동래3.1독립만세운동 맥 잇는다
작 성 자 문화관광과 등록일 2019-02-26 조   회 205

동래3.1독립만세운동 맥 잇는다
동래3.1독립만세운동 맥 잇는다


2019년 3월 1일은 3.1독립만세운동이 일어난 지 100주년을 맞는 날이다. 올해 정부는  국민이 지킨 역사 국민이 이끌 나라란 슬로건을 내걸고 3.1절 행사를 집중 조명하며 거국적으로 펼친다.  동래구는 부산·경남 독립만세운동의 도화선이 되었던 동래 선열들의 얼을 잊지 않기 위해 지난 1996년부터 올해로 24년째 동래3.1독립만세운동 행사를 재현한다. 특히 일제의 침탈에 항거하며 조국 독립을 위해 헌신한 당시 동래고보(현 동래고등학교)와 부산진일신여학교(현 동래여고) 선열들의 정신을 잇고 있는 이야기를 담아 본다.



일제에 항거하며 부산 독립운동 이끈 동래고

동래고 정문을 들어서면 왼편으로는 항일운동기념탑이, 바로 앞 화단에는 곽상훈 지사 흉상이 제일 먼저 눈에 띈다. 1898년 9월 동래부학교로 개교한 이래 나라와 민족을 사랑하고 불의와 타협하지 않는 동고정신의 상징물이기 때문이다.
지난 7일 1986년 개관한 동래고역사관의 윤정국 관장을 만나 민족학교로서 동래고의 역사와 항일학생운동에 대해 이야기를 들었다.
1919년 동래지방에서도 3.1항쟁의 물결이 이어졌다. 3월 7일 서울의 학생대표단이 동래고보 학생대표인 김귀룡·엄진영·고영건 등을 찾아와 부산지방 봉기를 협의했다. 당시 경성고등공업학교에 다니던 곽상훈(동래고 선배)이 독립선언서를 가지고 내려왔다. 곽상훈은 선언서 원본을 가지고 올 수가 없어 창호지에 복사한 후 노끈을 만들어 숨겨왔다. 학생들은 선언서를 준비하면서 태극기와 독립만세기를 준비했다. 3월 13일 약속한 동래장날 동래군청 앞으로 학생과 일반인이 모여들기 시작했다. 오후 2시가 되자 엄진영 학생이 군청 옆 망미루에 올라가 대한독립만세를 선창하자 모여 있던 주민과 학생들이 호응하며 만세를 불렀다. 그러나 얼마 뒤 학생들은 검거되기 시작했다. 이 때 피검돼 재판에 회부된 후 징역형을 받은 학생이 22명이었다.
이후 동래고보는 장산촛불의거(1925년), 일본상품 불매운동, 부산공설운동장학생의거(1940년) 등 부산 동래의 저항 운동에 선구적 역할을 다했다.
동래고역사관은 매주 목요일 오전 10시~오후 4시 관람이 가능하다. 3.1절  100주년을 맞아 동래고역사관에 들러 애국애향정신을 되새겨보는 것도 좋을 것 같다.


수많은 여성독립운동가 배출한 동래여고

대륙의 들꽃으로 일컫는 박차정 의사 등 수많은 독립운동가를 배출한 동래여고 동문들은 올해 3.1절이 특별하다. 1919년 3월 11일 부산에서 독립만세운동을 처음 시도해 자부심이 남다르기 때문이다. 동래여고동창회는 동래3.1독립만세운동 재현 행사 때 동래여고옥샘합창단원 60명과 옥샘합창단원 40명 등 100명이 애국가와 3.1절 노래를 합창하며, 많은 동문들이 행사에 참가해 100주년의 의미를 드높일 계획이다.
동래여고동창회에서는  2005년 8월 31일 박차정 의사 숭모회 후원회(회장 최영람·54회)를 발족해 박차정 의사의 얼을 기리는 추모행사도 매년 주관하고 있다.  박 의사가 출생한 5월 8일에는 칠산동 생가(동래구 명륜로98번길 129-10)에서 동창회원들이 참배하고, 1944년 34세의 일기로 치열했던 삶을 마감한 5월 27일 기일에는 금정문화회관 만남의 광장에 있는 동상 앞에서 추모회를 갖고 있다.
동창회에서는 1919년 당시 만세운동에 적극 가담하다 일경에 체포돼 징역 5개월을 선고받은 김반수(당시 16세·2001년 작고) 할머니를 2001년 별세하기 전 동래여고에 초빙해 당시의 긴박했던 상황 이야기를 듣기도 했다. 김반수 할머니는 "10일 밤 10시경 일경의 눈을 속이기 위해 전기 불을 끈 뒤 벽장 속에 들어가 촛불을 밝히고 사발을 뒤집어 태극의 동그라미를 그리고, 깃대는 학교 대나무밭에서 구해 100여 개의 태극기를 준비했다"고 증언했다.
동래여고총동창회는 올해 100주년 3.1절을 계기로 동래여고 건학이념 애국 애족 애향을 적극 실천하고자 동문들이 대동단결해 부산의 독립만세운동의 맥을 이어나가기로 했다.

  김순점·도라지·정문량(동래고을 리포터)



첨부파일
목록
본 콘텐츠는 저작권 또는 초상권 위배 소지가 있어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없습니다.
자세한 사항은 화면 하단의 개별 담당자에게 문의 바랍니다.



담당부서 정보

  • 담당부서 총무국  문화관광과   
  • 담당자황순규
  • 문의전화051-550-4074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 조사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