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노인건강

노인의 이해

노화에 따른 형태적 변화는 인간은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피부의 주름, 머리카락의 희어짐, 근육의 쇠약, 시력과 청력의 감퇴와 같은 여러 가지 신체의 변화가 오게 된다.
  • 정상적 노화과정
    • 심장의 크기가 증가된다. 그리고 운동과정중 최대산소 소모량이 매 10년마다 남자는 10%정도, 여자는 7.5%정도 저하된다. 그러나 심박출량은 큰 변화가 없다. 또한 혈관들 노화과정에 따라 콜라겐의 교차결합이 증가하여 탄성을 잃게 되어 혈압에 영향을 준다.
    • 폐기능등 최대 호흡 능력은 20대에 비하여 70대에서는 40%정도 저하된다. 폐 내부는 세균이 자라기에 이상적인 습도와 온도를 지닌 공간이기 때문에 노화에 따라 기계적 반사에 의한 불순물의 배출이 어려워지면, 쉽게 폐렴으로 연결될 수 있다.
  • 뇌는 노화함에 따라 신경세포가 감소되고 손상을 받는다. 그러나 신경세포간을 연결하는 시냅스들은 증가하고, 신경세포의 축이나 수상돌기들을 많이 만들어내어 신경신호 전달을 보완하고 있다.
  • 신장기능은 저하되어 혈액으로부터의 노폐물을 처리하는 능력이 저하된다. 특히 방광이 줄어들어, 요실금이 초래되나 운동과 생활패턴의 변화로 개선될 수 있다.
  • 체지방 분포가 변한다. 남자는 주로 복부로 여자는 엉덩이와 하지 쪽으로 지방축적이 이동된다.
  • 근육은 열심히 운동하지 않으면 남녀 공히 20%이상 감소되나, 이러한 변화는 운동에 의하여 예방이 가능하다. 따라서 골격근은 나이가 증가되어도 지속적인 운동으로 현상을 유지할 수 있으나, 평활근이나 심장근의 경우는 나이 증가에 따라 연동이나 탄성이 저하될 수 있다.
  • 시력의 변화이다. 40대 이후 가까운 물체에 초점을 맞추지 못하게 되며, 50대 이후로는 섬광에 대한 과민성이 증가되고 조명이 낮은 곳에서의 시력이 감소되고 움직이는 물체를 구별하기 어려워진다.
  • 나이가 들면 청력도 변화하여 고주파음에 더욱 약하여지고, 여자보다 남자에게서 청력감소가 현저하다.
  • 30세 이후가 되면 성격은 비교적 변함이 없다. 따라서 갑작스런 성격의 변화는 어떤 질병이 일어나 있음을 의심하여야 한다.
  • 무엇보다도 현저한 변화는 피부에 있다. 색소침착, 건조, 상처치료지연, 색소세포감소, 피하지방감소 등으로 주름살이 지고, 거칠어지고, 두께 또한 얇아지며, 결과적으로 체온 보호 효과도 상실된다. 뿐만 아니라 부속기관인 털, 손톱, 발톱, 땀샘 등도 크게 변화된다.
본 콘텐츠는 저작권 또는 초상권 위배 소지가 있어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없습니다.
자세한 사항은 화면 하단의 개별 담당자에게 문의 바랍니다.


담당부서 정보

  • 담당부서 건강증진과
  • 담당자 김정란
  • 문의전화 051-550-6722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 조사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