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른약물복용

바른약물복용이란?

병원이나 약국에서 약을 복용해 본 경험이 있는 사람이면 복잡한 복용방법과 주의 사항 때문에 당혹스러웠던 경험이 있을 것이다.

지시사항들을 지키지 않는 사람들이 의외로 많은데 적절한 처방과 정확한 조제가 된 약이라도 복용법을 정확하게 지키지 않으면 기대하는 만큼의 효과를 얻기가 어렵다.
정확한 복용법 뿐 만 아니라 음식물과 상호간의 화학작용으로 그 효과는 다르게 나타날 수 있다.

음식물은 위장관에서 약물의 흡수에 영향을 줄 수 있고 약물이 위장관의 운동성에 영향을 줄 수 있으며, 상호간에 작용을 일으킬 수 있다.

약은 미지근한 물로 복용하는 것이 가장 좋은데, 커피, 우유, 주스, 차 등으로 약을 복용하면 우유속의 칼슘이나 차에 들어있는 타닌이 약을 싸서 흡수를 방해하거나, 커피등에 들어있는 카페인의 상승작용 때문에 부작용이 나타난다.

예를 들면 카페인 식품과 천식약을 함께 복용하면 맥박이 빨라지고 구토, 불면증, 신경과민등을 일으킬 수 있으며 녹차 등을 항생제와 함께 복용하면 흡수가 저해되어 약효가 나타나지 않고, 빈혈약의 경우에도 역시 철분의 흡수가 저해된다.

또한 진통제와 카페인 음료를 함께 복용하면 한꺼번에 카페인이 투입되어 가슴이 마구뛰고 다리에 힘이 빠지고 몽롱해지는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따라서 이런 경우에는 위의 음식을 먹고 1시간 정도 후에 약을 복용하는 것이 좋다.

음식의 종류에도 영향을 받는데 심혈관계약을 처방받았을 때는 비타민K가 많이 들어있는 양배추,시금치, 케일 등을 피해야 한다. 이것은 비타민K의 응고 작용 때문에 피의 흐름을 원활하게 하는 심혈관계약과는 반대작용을 하기 때문이다.

약을 복용하는 중에 피해야 할 대표적인 음식은 술이다.당뇨약과 함께 먹으면 혈당조절도 안될뿐더러 두통과 호흡곤란, 구토등을 일으킬 수 있고 아스피린과 함께 복용시는 위출혈이 일어날 수 있다.

신경안정제와 술을 함께 먹으면 정신이 몽롱해지거나 일시적 기억상실, 급사 등에 이를 수 있고 항히스타민제, 진정제를 함께 복용하면 정신이 몽롱해지고 기억력이 감퇴될뿐만 아니라 약물중독에 빠질 수 도 있다.

지방음식은 식사 1시간이나 3시간 전에 약물을 투여한다.여기에 해당하지 않는 약물은 griseofulvin과 Ca제로서 지방음식과 동시 투여시 오히려 흡수가 촉진된다. 유제품에는 철분과 칼슘이 함유되어 있으므로 tetracycline계열의 약물흡수를 방해한다.

또한 유제품은 위를 알칼리 환경으로 만들므로 산성 약물의 흡수를 방해한다.알칼리 환경은 또한 bisacodyl과 같은 장용정을 용해하여 위를 자극할 수 있다.산성식품(육류, 계란, 튀김류, 산성과일)은 오줌을 산성화하여 산성약물(aspirin, phenobarbital)의 재흡수를 일으킨다.

반면 알칼리성 식품(대부분의 과일, 채소, 유제품등)은 알칼리성약물 (amphetamine)의 재흡수를 촉진한다.

본 콘텐츠는 저작권 또는 초상권 위배 소지가 있어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없습니다.
자세한 사항은 화면 하단의 개별 담당자에게 문의 바랍니다.



담당부서 정보

  • 담당부서 보건행정과
  • 담당자 이승옥
  • 문의전화 051-550-6762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 조사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