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사증후군

대사증후군이란?

내장지방형 복부비만과 고혈압, 고혈당, 지질이상 같은 생활습관병의 위험인자를 같이 가지고 있는 상태를 말하며, 대사증후군이 있는 경우 동맥경화를 진행시키고, 최종적으로는 뇌출혈증이나 심근경색과 같은 생명과 관련된 심뇌혈관질환의 발병위험도가 급격히 증가됩니다.(당뇨병, 심장병, 콜레스테롤. 고혈압, 비만)
"한국인 30대 이상 성인의 약 30%가 대사증후군을 동반하고 있습니다."

대사증후군 진단기준

  • 허리둘레(복부비만) : 남자90cm(35.5인치)이상, 여자85cm(33.5인치)이상
  • 공복혈당 : 100mg/dL 이상(또는 제2형 당뇨병)
  • 혈압(최고/최저) : 130/85mmHg 이상(또는 고혈압 치료제 복용)
  • 중성지방 : 150mg/dL 이상(또는 치료제 복용)
  • 콜레스테롤(HDL) : 남자40mg/dL 미만, 여자50mg/dL 미만(또는 치료제 복용)
위의 NCEP-APTⅢ(미국의 콜레스테롤 교육프로그램) 기준으로 5개 항목 중 3가지 이상 해당될 때 대사증후군이라 합니다.

대사증후군 예방 및 관리법 (생활습관 변화 , 식이요법, 운동요법, 조기검진)

  • 규칙적인 생체리듬 유지 및 생활습관 변화
    • 적당한 스트레스 해결방법 찾기
    • 과음, 과식 금물
    • 금연은 필수
    • 3층 이내는 계단이용으로 일상 속의 신체활동량 늘리기
  • 균형 잡힌 영양
    • 한 가지 영양소 섭취, 금식의 경우 기초대사량이 감소되어 체중증가 위험
    • 국물의 과도한 섭취는 염분 및 지방을 필요이상으로 섭취하게 됨
    • 채소, 생선, 콩류로 구성된 한식 식단이 좋음
    • 식사는 천천히 여유있게
  • 꾸준한 운동 "근육량을 늘릴 것!"
    • 근육량이 늘어날수록 인슐린 저항성은 줄어들어 대사증후군을 예방할 수 있음
    • 유산소운동 주 5회 이상, 하루 30분 이상 실시
    • 근력운동 부위별로 주 2~3회 실시
    • 두통, 어지럼증, 사지통증이 생기면 운동량을 줄이거나 중단
  • 자기 건강관리를 위한 검진 꼭꼭~!
    • 국민건강보험공단 1회2년 건강검진 실시
    • 1년마다 대사증후군 관련 검진실시
    • 적극적 상담군은 3개월마다 재검진

대사증후군을 위한 식생활 지침

  • 하루3끼 규칙적인 식사
  • 아침식사는 필수! (간단한 과일이나 우유, 떡, 빵도 가능)
  • 하루 물 8잔 이상 섭취
  • 야식 절대 금지! (취침 3시간 전에 음식물 섭취 금지)
  • 간식 하루 2회 이하 섭취(저지방 우유, 과일, 견과류 등이 좋음)
  • 당질 음식 섭취 제한(설탕이 많은 단 음식, 꿀, 엿 등 단순당이 많은 음식 섭취 제한)
  • 싱겁게 식사 및 국물 섭취 제한
  • 금주(또는 절주) 1회 소주 2잔 이상(또는 맥주 200ml 2컵 이상) 음주 금지
  • 과일은 하루 1~2개 섭취
  • 매끼 김치를 제외한 야채 섭취(녹황색 채소나 해조류를 1가지 이상 섭취)
  • 생선, 콩류, 난류, 육류 중 매일 2~4회 섭취
  • 우유, 유제품, 두유 중 1회 섭취
본 콘텐츠는 저작권 또는 초상권 위배 소지가 있어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없습니다.
자세한 사항은 화면 하단의 개별 담당자에게 문의 바랍니다.



담당부서 정보

  • 담당부서 건강증진과
  • 담당자 조현진
  • 문의전화 051-550-6746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 조사

방문자 통계